Download putty ssh for windows
   
H O M E
대사관 | 유관기관 | 한인회 | 유학생회 | 기타한인단체 | 한인동포업체 | 주재상사 | 유럽내 추천사이트 | 해외동포 언론사이트  
     

단독 사설
단독 칼럼
단독 인터뷰
독자기고/특별기고
엣세이/여행기/장편소설
 
유럽한인 취재뉴스
유로저널 특집뉴스
취재/독자/동영상
 
한인사회 게시판
정부/대사관 공지
재미있는 유머
 
경제뉴스
국제뉴스
정치뉴스
사회뉴스
기업뉴스
문화뉴스
연예뉴스
건강뉴스
여성뉴스
스포츠뉴스
내고장소식
 
독일뉴스
영국뉴스
베네룩스
프랑스뉴스
유럽뉴스
동유럽뉴스
스칸디나비아
스페인/이탈리아
오스트리아/스위스
그리스/터키/포르투갈
 
유럽각국 전시정보
유럽각국 이민정보
유럽각국 생활정보
유럽각국 교육정보
유럽각국 문화정보
여행기사 정보제공
유럽각국 여행정보
유럽각국 연금제도
유럽각국 세무정보
유럽한인 사회현황
유럽소비자 제품평가
 
공공기관/기업광고
동포업체 및 기타/해외
 
번역/통역, 관광, 가이드
민박, 하숙, 호텔
 

이탈리아 전 총리 실비오 벨루스코니 정치계 복귀설 지난 일요일 시칠리아 선거에서 중도우파가 승리를 거둠에 따라...

by admin_2017  /  on Nov 14, 2017 02:26

이탈리아 전 총리 실비오 벨루스코니 정치계 복귀설


지난 일요일 시칠리아 선거에서 중도우파가 승리를 거둠에 따라 이탈리아 전 총리인 실비오 벨루스코니가 내년 총선에 이탈리아 정치계로 돌아올 것이라는 이야기가 흘러나오고 있다.

영국 일간 가디언지는 이번 시칠리아 선거가 이탈리아의 높은 실업률, 산더미처럼 쌓인 빛과 경기 침체를 반영했다는 점에서 내년 5월 총선의 예행연습이었다고 보도하며, 우익 연합이 시칠리아 선거의 우승을 두고 전 총리 벨루스코니에게 정치계에 복귀할 것을 요구하고 있다고 전했다.


(유럽2-벨루스코니) 가디언지.jpg

사진: 가디언


벨루스코니는 지난해 심장절개수술을 한 이후에도 시칠리아에서 열심히 선거운동을 하며 정치 판에 발을 들였다. 이번 선거가 끝난 후 그는 페이스북에 올린 비디오 영상에서 “시칠리아는 자신감 있고 경험에 바탕을 둔 진짜 개혁적인 변화의 길을 선택했다”고 언급했다.

시칠리아는 전통적으로 중도우파 지지 지역이다. 하지만 지난 2012년 보수가 나눠지면서 민주당이 그 틈을 타고 시칠리아에서 인기를 끌 때, 벨루스코니는 배후에서 극우 연합체를 구성하기도 했다.

지난 2013년 탈세 유죄 선고 때문에 현재 선거에 출마할 수 없지만, 벨루스코니는 중도우파가 전국적으로 다시 힘을 잡을 수 있는 가장 영향력 있는 인물로 꼽히고 있다. 벨루스코니는 올해 말 유럽 인권 재판소가 자신의 사건을 다시 들여다 볼 때, 현재 선거에 출마 할 수 없다는 금지를 취소해주기를 희망하고 있는 것으로 밝혀졌으며, 그렇게 되면 그는 내년 총선에 나갈 수 있게 된다.

한편 민주당을 이끄는 전 총리 마테오 렌치는 좌파와의 불화상태에 갇힌 상황으로, 이번 시칠리아의 선거 결과는 그에게도 영향을 미칠 것으로 가디언지는 전했다. 최근 몇 년 동안 각종 선거에서 민주당이 많은 차질을 빚은 후, 렌치는 민주당 안에서 많은 비평을 받아왔다.

내년 총선에 대한 여론조사에서 중도 우파의 승리가 예상되나, 정치적 교착상태에 빠지는 것을 막기 위해 최근 변화된 선거법으로는 한 특정 당이 전적으로 다수의 의석은 가질 수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이번 시칠리아 선거에서 중도우파 주지사 후보자는 39.9%를 획득한 반면, 오성운동 후보자는 34.6%, 중도좌파는 18.5%를 얻었다.


영국 유로저널 변금주 기자

eurojournal24@eknews.net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5006 EU, 케밥에도 들어있는 육류 함유 인산염, 건강위험물질로 금지될까 imagefile 2017 / 12 / 04 432
5005 유럽연합, 영국의 ‘유럽문화수도 2023 플랜’ 백지화 imagefile 2017 / 11 / 28 537
5004 EU, 러시아 가짜 뉴스에 대응시작 imagefile 2017 / 11 / 28 440
5003 스웨덴 교회, 'Lord' 단어 사용 금지 imagefile 2017 / 11 / 28 509
5002 아테네 홍수, 인재로 드러나 imagefile 2017 / 11 / 28 363
5001 스위스 전원도시, 이사 오는 사람에게 50,000파운드 제공 imagefile 2017 / 11 / 28 461
5000 유럽연합, 감자칩과 크레커등 생산규정 강화해 imagefile 2017 / 11 / 27 323
4999 온라인 세일상품, 앞으로 유럽연합 전체에서 동일 imagefile 2017 / 11 / 27 346
4998 미켈란젤로의 숨겨진 작품, 대중에게 선보일 예정 imagefile 2017 / 11 / 21 565
4997 프란치스코 교황, 람보르기니 자동차 선물 받아 imagefile 2017 / 11 / 21 579
4996 코펜하겐 자전거 이용자수 하락세 imagefile 2017 / 11 / 21 519
4995 폴란드 노동자 줄고, 루마니아 노동자 늘어나 imagefile 2017 / 11 / 21 481
4994 스웨덴 범죄율 사상 최고치 imagefile 2017 / 11 / 21 774
4993 영국 시민권 가진 유럽인들, 비 유럽권 배우자와 영국 거주 가능 imagefile 2017 / 11 / 21 539
4992 많은 유럽연합 국가, 사회적 공정성 좋아져 imagefile 2017 / 11 / 20 514
4991 유로존 국가, 큰 경제성장 이뤄내 imagefile 2017 / 11 / 20 365
4990 유럽 연합, 긴밀한 군사 협력, 연합군 창설 imagefile 2017 / 11 / 20 367
» 이탈리아 전 총리 실비오 벨루스코니 정치계 복귀설 imagefile 2017 / 11 / 14 441
4988 루마니아 살인범들과 강간범들의 조기 석방 imagefile 2017 / 11 / 14 504
4987 폴란드에서 대규모 극우 시위 벌어져 imagefile 2017 / 11 / 14 427
Board Sear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