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ownload putty ssh for windows
   
H O M E
대사관 | 유관기관 | 한인회 | 유학생회 | 기타한인단체 | 한인동포업체 | 주재상사 | 유럽내 추천사이트 | 해외동포 언론사이트  
     

단독 사설
단독 칼럼
단독 인터뷰
독자기고/특별기고
엣세이/여행기/장편소설
 
유럽한인 취재뉴스
유로저널 특집뉴스
취재/독자/동영상
 
한인사회 게시판
정부/대사관 공지
재미있는 유머
 
경제뉴스
국제뉴스
정치뉴스
사회뉴스
기업뉴스
문화뉴스
연예뉴스
건강뉴스
여성뉴스
스포츠뉴스
내고장소식
 
독일뉴스
영국뉴스
베네룩스
프랑스뉴스
유럽뉴스
동유럽뉴스
스칸디나비아
스페인/이탈리아
오스트리아/스위스
그리스/터키/포르투갈
 
유럽각국 전시정보
유럽각국 이민정보
유럽각국 생활정보
유럽각국 교육정보
유럽각국 문화정보
여행기사 정보제공
유럽각국 여행정보
유럽각국 연금제도
유럽각국 세무정보
유럽한인 사회현황
유럽소비자 제품평가
 
공공기관/기업광고
동포업체 및 기타/해외
 
번역/통역, 관광, 가이드
민박, 하숙, 호텔
 

EU취약 시민들, 영국 거주권 신청 어려움 예상 EU 시민자들이 영국에 머무를 수 있는 권리를 신청하는 과정에서 ...

by admin_2017  /  on Apr 16, 2018 00:35
EU취약 시민들, 영국 거주권 신청 어려움 예상

EU 시민자들이 영국에 머무를 수 있는 권리를 신청하는 과정에서 취약 계층들에 대한 우려가 나오고 있다.

영국 일간 가디언지는 옥스포드 대학교에 기반한 Migration Observatory가 노년층을 비롯해, 아이들, 가정폭력 피해자들, 혹은 영어가 익숙하지 않은 취약 계층들이 브렉시트 이후 “settled status”를 신청하는데 어려움을 겪을 수 있다고 경고했다고 보도했다. 

유럽4-EU시민자들, 영국 거주권 가디언지.jpg
사진: 가디언

영국이 EU를 탈퇴할 시간이 다가오면서 영국 정부는 이미 영국에 살고 있는 EU시민들에게 “settled status”를 주는 시스템을 발전시키고 있지만 잠재적으로 꽤 많은 사람들이 신청서에 대해 알아차리지 못하고 있다는 것이 Migration Observatory의 주장이다. 이에 Migration Observatory는 영국 정부가 취약 계층들에게 이 같은 신청서에 대해 잘 알려줄 필요가 있다고 주장했다.  

Migration Observatory의 Madeleine Sumption는"이민국은 쉽고 간단한 시스템을 만들어 대부분의 EU 시민자들이 어려움 없이 신청하도록 해야한다."고 언급했다. 

이에 이민국 대변인은  "3백만명의 EU 시민들과 그의 가족들이 영국에 거주하기 위해 신청서가 필요하다는 것을 확실하게 이해하도록 하는 것으 이민국입장에서 쉽지 않다는 것을 잘 알고 있다.”고 언급하며, 그렇기 때문에 “이와 관련한 캠페인을 전국적으로 이미 시작했으며 매달 EU 시민 대표들을 만나 그들의 니즈에 대해 이해하고 취약 계층을도울 수 있는 다양한 방법에 대해 계획하고 있다."고 밝혔다. 

한편 영국 정부는 이 같은 신청서에 대해 절차가 “간소, 저렴하고 사용자에게 편한 방식”이 될 것이라고 약속한 바 있다. 

영국 유로저널 변금주 기자
eurojournal24@eknews.net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5213 덴마크 슈퍼마켓, 비닐봉지 환수 판트 시스템 도입 imagefile 2018 / 04 / 23 14
5212 독일, 유럽내 가장 많은 난민 보호 imagefile 2018 / 04 / 23 16
5211 오스트리아 정부, 망명자들 휴대폰 압수 imagefile 2018 / 04 / 23 20
5210 벨기에 회사들, 사린 가스에 사용되는 화학물질 시리아 수출 imagefile 2018 / 04 / 23 16
5209 발칸반도 댐 프로젝트, 유럽 물고기 멸종에 신호탄 imagefile 2018 / 04 / 23 16
5208 폴란드, 유네스코 유산 숲 벌목으로 EU법 위반 imagefile 2018 / 04 / 23 14
5207 EU, 내부고발자 보호에 앞장서 imagefile 2018 / 04 / 23 13
5206 네덜란드 헤이그, 대마초 흡연 금지 imagefile 2018 / 04 / 23 14
5205 네덜란드 장례식 폐어에서 ‘안락사기계’ 인기 imagefile 2018 / 04 / 16 96
5204 유럽 연합, 너무 강하게 튀긴 음식 금지 imagefile 2018 / 04 / 16 130
5203 EU, 터키 유럽연합 가입에 여전히 회의적 imagefile 2018 / 04 / 16 81
5202 헝가리 총리 선거에 불만표시하는 시위 열려 imagefile 2018 / 04 / 16 107
» EU취약 시민들, 영국 거주권 신청 어려움 예상 imagefile 2018 / 04 / 16 62
5200 스웨덴에 ‘전기도로’ 생겨 imagefile 2018 / 04 / 16 60
5199 다국적 기업들, 동유럽에 ‘저품질’ 제품 판매 금지 imagefile 2018 / 04 / 16 35
5198 네덜란드에 ‘따뜻한’ 자전거 도로 생길 전망 imagefile 2018 / 04 / 16 41
5197 헝가리 총리, 3번 연임에 성공 imagefile 2018 / 04 / 09 53
5196 카탈루니아 전 주지사, 보석으로 풀려나 imagefile 2018 / 04 / 09 72
5195 EU, 자금 지원 앞세워 몰도바 부정부패 항의 imagefile 2018 / 04 / 09 58
5194 이탈리아 우체부, 저임금 탓하며 우편배달 하지 않아 imagefile 2018 / 04 / 09 63
Board Search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