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ntitled Document
대사관 | 유관기관 | 한인회 | 유학생회 | 기타한인단체 | 한인동포업체 | 주재상사 | 유럽내 추천사이트 | 해외동포 언론사이트

단독 사설
단독 칼럼
단독 인터뷰
독자기고/특별기고
엣세이/여행기/장편소설
유럽한인 취재뉴스
유로저널특집/기획취재뉴스
취재/독자/동영상
한인사회 게시판
정부/대사관 공지
재미있는 유머
경제뉴스
국제뉴스
정치뉴스
사회뉴스
기업뉴스
문화뉴스
연예뉴스
건강뉴스
여성뉴스
스포츠뉴스
내고장소식
독일뉴스
영국뉴스
베네룩스
프랑스뉴스
유럽뉴스
동유럽뉴스
스칸디나비아
스페인/이탈리아
오스트리아/스위스
그리스/터키/포르투갈
유럽각국 전시정보
유럽각국 이민정보
유럽각국 생활정보
유럽각국 교육정보
유럽각국 문화정보
여행기사 정보제공
유럽각국 여행정보
유럽각국 연금제도
유럽각국 세무정보
유럽한인 사회현황
유럽소비자 제품평가
공공기관/기업광고
동포업체 및 기타/해외
번역/통역, 관광, 가이드
민박, 하숙, 호텔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Files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Files
Publicis+Omnicom.jpg

사진 : AFP )


세계 광고업계 각각 2위와 3위를 차지하고 있는 미국의 옴니콤(Omnicom) 그룹과 프랑스의 퍼블리시스(Publicis) 그룹이 오는 일요일 오후 합병 발표를 하기로 예정되었다프랑스 일간지 르휘가로지에 따르면이 인수합병 후에 탄생될 세계 최대 광고 그룹은 현재 세계 광고업계 1위 영국의 WPP그룹을 제치고 새로운 리더로 등극할 것으로 기대된다.


퍼블리시스 그룹의 모리스 레비(Maurice Levy) 회장 겸 최고경영자는 이번 옴니콤 그룹과의 합병에 대하여 아직 정확한 사실 확인을 하지는 않았지만오는 일요일 공식 발표를 할 예정이다.


현재 미국의 옴니콤 그룹은 연매출이 142억 달러로 프랑스의 퍼블리시스 그룹이 88억 달러보다 앞서고시가 총액은 각각 옴니콤이 168억 달러퍼블리시스가 156억 달러이지만이 두 거대한 광고 그룹의 합병 방식은 '동등 합병'으로 진행될 예정이다.


이 합병 이후두 그룹은 세계 광고 시장을 재편하며주도권을 잡은 후 시장에서 막대한 힘을 발휘할 것으로 보인다먼저 디지털 마케팅 분야에서 선도적인 역할을 해왔던 퍼블리시스 그룹은 옴니콤 그룹의 디지털화에 박차를 가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또한세계 광고업계의 선두로 자리 매김한 이후멀티 스크린 마케팅 시대에 걸맞게 신문텔레비전구글페이스북 등 다양한 경로로 보다 경쟁력 있는 가격으로 소비자들에게 광고를 제공할 것으로 예상된다.


올해 71살 퍼블리시스 그룹의 회장 겸 최고 경영자 모리스 레비에게 이번 합병은 수십년 전부터 냉전 중인 WPP그룹의 회장이자 라이벌인 마틴 소렐(Martin Sorrell)을 보기 좋게 따돌리며그의 은퇴 전에 그랑 피날레를 장식하는 기회가 될 것이다.


합병 이후그룹 내의 지도권 분배에 대해서는 아직 정해진 것이 없는 것으로 보이나항간에는 모리스 레비가 옴니콤 그룹의 회장 존 위렌(John Wren)에게 지도자의 자리를 넘긴다는 설도 있다.


모리스 레비는 지난 수년간 퍼블리시스 그룹의 후계자를 찾아왔으나그룹 최대 주주 엘리자베스 바덴터(Elizabeth Badinter)의 두 아들은 그 계승에 관심이 없는 한편유력한 두 후보로 예상되는 퍼블리시스 월드와이드(Publicis Worldwide)의 총책임자인 쟝 이브 나우리(Jean-Yves Naouri)와 퍼블리시스 프랑스(Publicis France)의 사장인 아튀르 사두앵(Arthur Sadoun) 역시 이상적인 그룹 지도자의 프로필에는 못 미치는 부분이 있어 이번 옴니콤 그룹과의 합병을 계기로 돌파구를 찾을 것으로 보인다.


프랑스 유로저널 진윤민 기자

eurojournal09@eknews.net

유로저널광고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7368 프랑스, 노트르담 비계 철거 시작 file 편집부 2024.02.22 5
7367 파리의 상징적인 센느 강변 서점, 올림픽 기간 동안 영업 유지 file 편집부 2024.02.22 5
7366 프랑스 초등학교, 교복 지정에 난항 file 편집부 2024.02.22 5
7365 프랑스 실업률 변동없어 고용율도 낙관적이지 못해 file 편집부 2024.01.30 6
7364 프랑스의 2024년 경제, 지정학적 분쟁이 위험 요소 file 편집부 2024.02.22 6
7363 프랑스-아일랜드 해저고압전력케이블 부설 사업 착공 편집부 2023.11.29 7
7362 EU-영국 전기차 관세 추가 유예 지지 입장으로 선회 file 편집부 2023.11.29 7
7361 마크롱, 야권에의해 정부 제출 이민법안 부결에 '현명한 타협' 촉구 편집부 2023.12.21 7
7360 프랑스, 새해맞이 축제 행사 안전위해 경찰 9만명 배치 file 편집부 2024.01.04 7
7359 프랑스, 원자력발전소 8기 추가로 건설 필요 file 편집부 2024.01.17 7
7358 프랑스 국토내 신규 공장 설립 간소화 file 편집부 2024.01.30 8
7357 파리 시청, SUV 대상 주차비 인상 시민투표로 결정 file 편집부 2024.02.06 8
7356 프랑스 공공부채와 재정 적자 낮추는 정책 적극 추진 file 편집부 2023.11.29 9
7355 프랑스, 유럽외에 국가 생산 전기자동차에 구매보조급 중단 file 편집부 2023.12.21 9
7354 프랑스 와인 등 증류수, 중국 반덤핑 조사 대상에 '타격 우려' file 편집부 2024.01.17 9
7353 프랑스 출산율 하락, 제2차 세계 대전 후 최저 기록 file 편집부 2024.02.22 9
7352 프랑스 정부, EU의 파운데이션 모델 규제 반대 file 편집부 2023.11.29 10
7351 파리 노트르담 첨탑, 부활 상징하는 새 황금수탉 왕관 장식해 편집부 2023.12.21 10
7350 2024년 프랑스 경제, 점진적으로 회복될 전망 file 편집부 2024.01.30 10
7349 프랑스 농민들, 정부 양보에도 불구하고 시위 지속 file 편집부 2024.01.30 10
Board Pagination ‹ Prev 1 2 3 4 5 6 7 8 9 10 ... 369 Next ›
/ 369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연락처 | 회사소개 | 광고문의 | 찾아오시는길 copyright@ EKNews 200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