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일, 빠른 우편시스템 도입에 우편 요금 상승

by 편집부 posted Feb 27, 2023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ESC닫기

+ - Up Down Comment Print

독일, 빠른 우편시스템 도입에 우편 요금 상승 

 

독일 우체국이 이른바 2단계 우편 시스템으로 개편으로 새로운 빠른 우편 상품을 도입해 기존 요금보다 비싸질 것으로 보인다. 

독일 우체국은 2단계 우편 배달 시스템은 다른 많은 유럽 국가에서 시행되고 있지만, 현재 우편 배달을 주 5일로 한정시키는 것은 이번 개편안의 목표는 아니라고 밝혔다.

독일 우체국 최고 인사 책임자 토마스 오길비에(Thomas Ogilvie)는 “(이 시스템이 도입되면) 소비자들은 어떤 속도로 편지를 전송할지 결정할 수 있다. 우편 상품의 다양성의 측면에서 우리는 좋은 단계라고 생각한다“라고 풍케(Funke) 신문과의 인터뷰에서 이야기했다.

이러한 우편 시스템 개편을 위해서는 개정법이 필요하다. 현재 우편법에는 우체국은 모든 편지 중 80% 이상이 하루 안에 배달해야만 한다고 쓰여있다. 연방정부는 현재 이러한 우편법을 2단계 배달 시스템으로 개정하는 방안을 검토중이다. 

연방 경제부 소속 프란치스카 브란트너(Franziska Brantner)는 쥐드도이체 차이퉁(Süddeutsche Zeitung)과의 인터뷰에서 “현재 무조건 다음날 확실하게 도착해야하는 편지들이 있다“고 이야기하며 이번 개편안에 찬성의 뜻을 표했다.

하지만 편지 외에 다른 배송 품목들은 1일 이내 배송해야 하는 법적 요건에서 면제될 수 있다. 브란트너는 “이는 환경보호에도 도움이 될 것이다. 

이렇게 되면 많은 양의 배송들이 기차로 배송될 수도 있고 동시에 환경에 해가 되는 운송 비행기의 사용을 줄일 수 있다“고 덧붙였다.

 

독일 4 그린마트와 판아시아.png

 

독일 1 샹리-뽀빠이.png

 

한편 독일 공영방송 타게스샤우(Tagesschau) 보도에 따르면 최근 우편 시스템에 대한 비판의 목소리가 커져가고 있는 상황이었다. 

기존의 법안에서 80%의 편지들이 하루 안에 배송이 되어야하는 목표는 계속해서 달성이 되지 않고 있다. 

작년에도 편지 배달 지연에 대한 소비자들의 항의가 높아졌고 이에 대해 우체국은 높은 병가율과 전체적인 인력 부족의 문제가 있었다고 설명했다.

오길비에 최고 책임자는 “최근 독일에서 편지 운송량이 크게 줄었음에도 불구하고 편지는 사양 사업이 아니다. 무엇보다도 정부는 운영이 잘 되는 편지 운송 서비스를 필요로하고 있다“라고 이야기했다. 하지만 계속해서 운송되는 편지의 양은 계속해서 줄고 있다.

우체국은 결합 배송을 통해 이러한 감소분를 보완할 예정이다. 결합 배송의 일환으로 우편배달부는 현재 소규모 소포도 함께 배송하고 있다. 

오길비에는 “지방에는 택배와 편지들이 이미 한 사람에 의해 배달되고 있다. 우리는 이러한 시스템을 더 많은 지역에 도입하여 편지 배달 업무가 지속 가능할 수 있게 만들 것이다“라고 설명했다.

그러나 현재 노동조합 베르디(ver.di)는 우체국과 협정 임금을 두고 갈등에 놓여있다. 베르디는 급여 15% 인상과 함께 각 직업 교육생들에 대한 수당을 1년동안 매월 200유로씩 인상할 것을 요구하고 있다.

오길비에는 “임금 분쟁에서 더 이상 양보할 여지가 없다. 기존의 제안은 우리가 오늘과 같은 모습의 독일 우체국이 미래에도 되기를 원한다면 지금의 협상안이 우리가 제시할 수 있는 최대치이다"라고 강조했다.

이어 지금까지 독일 우체국은 자체 직원들만 고용해 왔지만 현재 노조와의 단체 교섭에서 더 많은 인력을 아웃소싱하는 방안을 고려하고 있다고 밝혔다. 

 

독일 2 k-mall + 배치과.png

 

독일 3 하나로 와 톱 치과.png

 

오길비에는 "이제 노조가 단기간의 최저임금 인상을 배경으로 운영에 문제를 제기한다면 우리는 운영 모델 자체를 재고해야만 한다. 문제는 독일 우체국이 지점을 계속 직접 운영할 수 있을지 아니면 아웃소싱을 할 것인지 여부이다“라고 언급했다.

<사진: 타게스샤우 전재>

 

독일 유로저널 김지혜 기자

eurojournal09@eknews.net

유로저널광고

Articles

2 3 4 5 6 7 8 9 10 11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