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ntitled Document
대사관 | 유관기관 | 한인회 | 유학생회 | 기타한인단체 | 한인동포업체 | 주재상사 | 유럽내 추천사이트 | 해외동포 언론사이트

단독 사설
단독 칼럼
단독 인터뷰
독자기고/특별기고
엣세이/여행기/장편소설
유럽한인 취재뉴스
유로저널특집/기획취재뉴스
취재/독자/동영상
한인사회 게시판
정부/대사관 공지
재미있는 유머
경제뉴스
국제뉴스
정치뉴스
사회뉴스
기업뉴스
문화뉴스
연예뉴스
건강뉴스
여성뉴스
스포츠뉴스
내고장소식
독일뉴스
영국뉴스
베네룩스
프랑스뉴스
유럽뉴스
동유럽뉴스
스칸디나비아
스페인/이탈리아
오스트리아/스위스
그리스/터키/포르투갈
유럽각국 전시정보
유럽각국 이민정보
유럽각국 생활정보
유럽각국 교육정보
유럽각국 문화정보
여행기사 정보제공
유럽각국 여행정보
유럽각국 연금제도
유럽각국 세무정보
유럽한인 사회현황
유럽소비자 제품평가
공공기관/기업광고
동포업체 및 기타/해외
번역/통역, 관광, 가이드
민박, 하숙, 호텔

조회 수 114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Files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Files

직장인 Z세대부터 86세대까지 ‘눈치 보지 않고 퇴근’

Z세대 31.5% ‘개인 성장의 기회’ 있어야 안정적인 직장생활로 여겨

 

Z세대부터 86세대까지 한 공간에서 만나면서 세대 차이가 큰 직장인 Z세대부터 86세대까지  ‘눈치 보지 않고 퇴근’하는 것에 긍정적인 것으로 나타났다.

대학내일20대연구소가 전국 4년제 대학교 3학년 이상 취업 준비 경험자 중 성별-전공별 유의할당표본추출에 따른 표본 1000명을 대상으로 Z세대, 후기 밀레니얼, 전기 밀레니얼, X세대, 86세대 직장인들을 대상으로 회사 생활에 대한 인식과 행태를 다룬 ‘세대별 선호하는 직장의 조건과 직장생활’ 보고서에 따르면 ‘눈치 보지 않고 퇴근해도 된다’고 생각하는 Z세대는 65.3%, 후기 밀레니얼은 66.8%, 전기 밀레니얼은 61.8%, X세대는 63.4%, 86세대는 60.1%였다. 

1336-사회 1 사진 2.png

‘점심시간에 혼자 밥 먹어도 된다’고 생각하는 비율 역시 모든 세대에서 50%가 넘는 수용률을 보였다. 이외에도 ‘맡은 업무에 지장이 가지 않는다면 기간과 사유에 대한 제약 없이 연차를 사용해도 된다’고 생각하는 정도나 ‘과하지 않다면 반바지, 샌들 등 자유로운 복장으로 출근해도 된다’는 문항 또한 모든 세대에서 비슷한 순위를 차지했다.

 

세대별로 가장 선호하는 사내 복지는 모두 달라

수용할 수 있는 조직 문화가 세대별로 비슷한 모습이 나타났다면 사내 복지에 관해서는 가장 선호하는 사내 복지를 물어본 결과, Z세대는 ‘조기 퇴근(금요일 4시 퇴근 등)’을, 밀레니얼 세대는 ‘주 4일·4.5일 근무’를 1위로 꼽았다. 

MZ세대는 전반적으로 근무 유형에 대한 복지를 선호하는 모습이었다. 한편 X세대는 ‘건강검진·병원비 지원’을, 86세대는 ‘식대 지원’을 선호하는 비율이 가장 높았다.

더불어 세대별 선호하는 사내 복지 TOP 10을 꼽았을 때 Z세대에게만 ‘생일 선물 지원(29.0%)’,후기 밀레니얼에게는 ‘출산, 육아 지원(30.2%)’이, X세대와 86세대에게는 ‘자녀 학자금 지원(X세대 35.3%, 86세대 32.8%)’이 선호 항목으로 나타났다.

세대별로 유사한 모습을 보이거나 차이가 두드러지는 4가지 요소를 꼽았다. ‘출퇴근 거리’의 경우 Z세대부터 86세대까지 모두 높은 순위를 차지하며 보편적으로 공감하는 모습이었다. 

한편 ‘정년 보장’의 경우 세대 연령이 높아질수록 순위가 상승했으며, 은퇴를 앞둔 86세대에게는 1위로 등극했다. 

이와 반대로 ‘개인 성장의 기회’와 ‘업무 공간’의 경우 Z세대에서 X세대까지 세대 연령이 높아질수록 순위가 낮아지는 경향이 나타났다. 특히 Z세대의 31.5%는 개인 성장의 기회가 직장 생활에 있어 안정감을 주는 요소라고 답했다.

 

한국 유로저널 임택 선임기자   eurojournal03@eknews.net

유로저널광고

List of Articles
번호 카테고리 제목 날짜 조회 수
공지 사회 해외 병역기피자 입국금지 및 국적 회복 불허법 발의 2020.12.20 203059
공지 사회 선천적 복수국적자 국적선택신고 안내 -외국국적불행사 서약 방식- (2023년 5월 수정안 제시) file 2019.01.08 315597
공지 사회 5월부터 41세 미만 병역미필자는 재외동포 비자 발급제한 file 2018.02.19 326551
공지 사회 병역 미필자는 국적 회복 불허, 해외 병역대상자 40세로 !!! file 2017.06.20 367139
공지 사회 10억 넘는 해외금융계좌 내국인과 일부 외국인 신고 안 하면 과태료율 40% 2016.05.31 401323
공지 사회 재외국민 국내거소신고제도 폐지에 따른 재외국민 주민등록증 발급 안내 2016.05.23 414135
공지 사회 병역 의무 회피나 감면 목적 외국 여행이나 유학 후 미귀국시 강력 처벌 file 2016.02.22 398188
공지 사회 재외동포, 입국시 자동출입국심사 가능한 반면 지문정보 제공 필수 file 2015.11.23 395952
공지 사회 재외국민 선거, 법 위반하면 국적에 관계없이 처벌 받는다. file 2015.11.17 402272
공지 사회 재외동포 등 외국인 입국 즉시 공항에서 휴대폰 개통 가능 file 2015.10.01 399427
공지 사회 한국 국적 포기자, '최근 3년간 5만명 육박,병역기피자도 증가세 file 2015.09.24 411476
공지 사회 국내 주민등록자, 해외 재산·소득 자진 신고하면 처벌 면제,10월1일부터 6개월간 file 2015.09.22 392235
공지 사회 2006년 출생 선천적 복수국적자,2024년 3월31일까지 국적이탈 신고해야 (18세 이전 이탈 가능); 2023년 5월 수정안 추기 게시) 2015.07.20 422041
3537 사회 모든 세대 직장생활, ‘눈치 보지 않고 퇴근’하는 것에 긍정적 file 2023.12.05 66
3536 사회 한국 재외국민을 비롯한 취약지구에 비대면 진료 허용, 2023.12.05 74
3535 사회 19세 이상 48.7%,전반적 생활 여건이 2년전보다 좋아져 file 2023.11.29 30
3534 사회 기혼 여성의 17.0%가 경력단절 여성으로 '육아,결혼'이 최대 사유 file 2023.11.29 30
3533 사회 내년 한-영 워킹홀리데이,35세 까지 5000명으로 확대 file 2023.11.29 336
3532 사회 한국, 섬 및 산간 지역에 우편물 등 드론 배달 시간 대폭 감축 file 2023.11.29 316
3531 사회 한국 청(소)년들의 미래 직장, 공기업이나 공무원보다 대기업 선호 더 높아 file 2023.11.15 313
3530 사회 한국인 10명중 7명, 여가 활동으로 '국내외 여행 선호' file 2023.11.15 370
3529 사회 해외직구 때와 한국으로 물건 보낼 때 유럽내 한인들도 '주의 필요' file 2023.11.15 356
3528 사회 내년부터 한국어능력시험 국외 응시 기회 2배 확대 file 2023.11.15 67
3527 사회 한국 성인 비만율 증가로 30대 남성 절반이 비만 file 2023.11.02 360
3526 사회 국민연금,'연금기금 고갈돼도 국가가 책임 지급'보장 명문화 file 2023.11.02 314
3525 사회 한국 청소년 4명 중 1명이 스마트폰 중독 file 2023.11.02 70
3524 사회 KOTRA, 10월 ‘2024 한국이 열광할 세계 트렌드’ 출간 file 2023.10.10 365
3523 사회 한국인 절반 이하, 스스로의 자존감 수준 높지 않게 생각 file 2023.10.10 116
3522 사회 한국인 주당 평균 근로시간, 10년동안 8시간 감소 file 2023.10.10 115
» 사회 직장인 Z세대부터 86세대까지 ‘눈치 보지 않고 퇴근’ file 2023.10.10 114
3520 사회 한국 고령 인구,OECD 회원국중 가장 높아 file 2023.10.04 286
3519 사회 제주-가파도 택배, ‘드론’이 집 마당까지 배송 시작 2023.10.04 43
3518 사회 초혼과 이혼 건 수는 감소하고 초혼 연령은 높아져 file 2023.10.04 42
Board Pagination ‹ Prev 1 2 3 4 5 6 7 8 9 10 ... 178 Next ›
/ 178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연락처 | 회사소개 | 광고문의 | 찾아오시는길 copyright@ EKNews 200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