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ownload putty ssh for windows
   
H O M E
대사관 | 유관기관 | 한인회 | 유학생회 | 기타한인단체 | 한인동포업체 | 주재상사 | 유럽내 추천사이트 | 해외동포 언론사이트  
     

단독 사설
단독 칼럼
단독 인터뷰
독자기고/특별기고
엣세이/여행기
 
유럽한인 취재뉴스
유로저널 특집뉴스
취재/독자/동영상
 
한인사회 게시판
정부/대사관 공지
재미있는 유머
 
경제뉴스
국제뉴스
정치뉴스
사회뉴스
기업뉴스
문화뉴스
연예뉴스
건강뉴스
여성뉴스
스포츠뉴스
내고장소식
 
독일뉴스
영국뉴스
베네룩스
프랑스뉴스
유럽뉴스
동유럽뉴스
스칸디나비아
스페인/이탈리아
오스트리아/스위스
그리스/터키/포르투갈
 
유럽각국 전시정보
유럽각국 이민정보
유럽각국 생활정보
유럽각국 교육정보
유럽각국 문화정보
여행기사 정보제공
유럽각국 여행정보
유럽각국 연금제도
유럽각국 세무정보
유럽한인 사회현황
유럽소비자 제품평가
 
공공기관/기업광고
동포업체 및 기타/해외
 
번역/통역, 관광, 가이드
민박, 하숙, 호텔
 

세인트페트릭 데이 축제, 전세계에 초록 물결 더블린 축제 현장 세인트 페트릭 데이를 축하하기 위한 퍼레이...

by eknews  /  on Mar 19, 2013 00:36

세인트페트릭 데이 축제, 전세계에 초록 물결


아일랜드3.jpg


아일랜드4.jpg

더블린 축제 현장


세인트 페트릭 데이를 축하하기 위한 퍼레이드와 페스티벌이 전세계에 펼쳐졌다.
이집트의 피라미드, 리오데자네이루 예수상, 시드니 오페라 하우스, 나이아가라 폭포, 피사의 사탑, 두바이의 버즈 알 아랍, 아프리카 테이블마운틴, 뉴욕 엠파이어 스테이트 빌딩, 베를린 TV타워 등 각 국의 랜드마크 뿐 아니라 세계의 곳곳이 초록 물결로 일렁였다.
세인트 페트릭 데이의 본 고장인 아일랜드의 수도 더블린에도 수천명의 사람들이 축제를 즐기기 위해 모였다.
아일랜드의 공영방송 RTE와 아이리쉬타임즈, 인디펜던트 아일랜드 등 주요 언론들은 앞다투어 축제의 현장을 전했다.
주된 퍼레이드는 외국인 관광객으로 이뤄진 ‘피플즈’가 선두로 나섰다. 피플즈는 정부의 관광사업 계획 “더 게더링”의 일환으로 8,000여명의 사람이 이번 축제를 위해 초대되었다.
퍼레이드는 정오를 시작으로 파넬스퀘어부터 오코넬, 뎀스트리트를 지나 세인트 페트릭 성당으로 이동했다
레즈비언, 게이, 바이섹슈얼, 트렌스젠더 (LGBT)그룹이 퍼레이드의 중심을 이루었고, 각 국을 대표하는 그룹과 밴드가 퍼레이드의 일부를 이루며 구경거리를 더해 주었다.
더블린 퍼레이드 조직위는 이날 행사를 위해 호텔의 3분의 1이 1년 전 마감되었고, 483,000여명이 더블린 페스티벌에 참석했다고 전했다. 


아일랜드5.jpg

리오데자네이루 예수상 , 사진 출처: RTE


행사는 코크, 벨파스트, 워터포드, 골웨이 등 아일랜드 곳곳의 소도시에서도 이뤄졌다.
최근 몇 달 유혈사태로 인해 관광객의 수가 줄어든 북아일랜드 벨파스트의 상인들도 세인트 페트릭데이를 맞아 모인 인파를 반가워했다.
한편, 아일랜드 총리 엔다 케니는 16일 세계에서 가장 큰 세인트페트릭 뉴욕시티 퍼레이드에 참석하였으며, 세인트패트릭데이를 맞아 버락 오바마 미국 대통령의 초청으로 19일 백악관으로 향할 예정이다.
세인트 페트릭 데이는 아일랜드에 처음 기독교를 전파한 성 페트릭을 기념하는 날로 아일랜드계 이민자가 늘어감에 따라 전 세계로 퍼져가고 있다.


아일랜드 유로저널 김진희 기자

eurojournal20@eknews.net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3473 EU 국가로의 이민자들, 현지인들에 비해 복지 수혜율 낮아 imagefile 2013 / 04 / 03 1105
3472 다음 차례는 슬로베니아 imagefile 2013 / 04 / 03 879
3471 사이프러스의 대통령, 여전히 유로존에 강한 신념 보여 imagefile 2013 / 04 / 03 795
3470 국가부도 면한 키프로스,5년간 개혁 험로 예고 imagefile 2013 / 03 / 28 1333
3469 유로존, 유로화 도입에 따른 장단점 극명해 imagefile 2013 / 03 / 28 1615
3468 유럽연합,미국과 TTIP통해 경제 수준 한 단계 상승 노려 imagefile 2013 / 03 / 28 794
3467 스페인, 경기후퇴 중에도 긴축재정정책 '합격점' 획득 2013 / 03 / 28 748
3466 ECB 집행위원, “저축 지연은 상황을 악화시킬 뿐” imagefile 2013 / 03 / 26 741
3465 유로존 긴급구제에 대해 각국간 입장 차이 심화 imagefile 2013 / 03 / 26 901
3464 대부분의 네덜란드인, 사이프러스의 유로존 이탈 찬성 imagefile 2013 / 03 / 26 815
3463 라트비아 총리, “대규모 예금 이탈 없을 것” imagefile 2013 / 03 / 26 832
3462 사이프러스 긴급구제 사태로 시장은 공황 상태 imagefile 2013 / 03 / 20 1872
3461 마리오 몬티 이탈리아 전총리, 긴축정책의 역효과에 대해 경고 imagefile 2013 / 03 / 20 813
3460 드라기 총재, 유로존 정상들에게 집중 강좌 베풀어 imagefile 2013 / 03 / 20 734
3459 EU, 미국과의 무역 협정에 금융 서비스 포함 원해 imagefile 2013 / 03 / 20 861
3458 벨기에 경제, 지속적인 둔화세 imagefile 2013 / 03 / 19 924
» 세인트페트릭 데이 축제, 전세계에 초록 물결 imagefile 2013 / 03 / 19 1191
3456 말고기 파문 언제 끝나나 imagefile 2013 / 03 / 19 798
3455 ECB 부총장, “ECB의 저금리 혜택, 필요한 국가들에게 효과 미미” imagefile 2013 / 03 / 14 839
3454 독일 재무장관, “영국의 EU 탈퇴는 파국 초래할 것” imagefile 2013 / 03 / 14 832
Board Sear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