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ntitled Document
대사관 | 유관기관 | 한인회 | 유학생회 | 기타한인단체 | 한인동포업체 | 주재상사 | 유럽내 추천사이트 | 해외동포 언론사이트

단독 사설
단독 칼럼
단독 인터뷰
독자기고/특별기고
엣세이/여행기/장편소설
유럽한인 취재뉴스
유로저널특집/기획취재뉴스
취재/독자/동영상
한인사회 게시판
정부/대사관 공지
재미있는 유머
경제뉴스
국제뉴스
정치뉴스
사회뉴스
기업뉴스
문화뉴스
연예뉴스
건강뉴스
여성뉴스
스포츠뉴스
내고장소식
독일뉴스
영국뉴스
베네룩스
프랑스뉴스
유럽뉴스
동유럽뉴스
스칸디나비아
스페인/이탈리아
오스트리아/스위스
그리스/터키/포르투갈
유럽각국 전시정보
유럽각국 이민정보
유럽각국 생활정보
유럽각국 교육정보
유럽각국 문화정보
여행기사 정보제공
유럽각국 여행정보
유럽각국 연금제도
유럽소비자 제품평가
공공기관/기업광고
동포업체 및 기타/해외
번역/통역, 관광, 가이드
민박, 하숙, 호텔


조회 수 704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Files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Files
2, 삼부자  + 퐁네트 교회 .png

프랑스 보건패스 확대 법 위헌 심판 '합헌 결정'

프랑스 야당인 LFI, RN 등에서 제기한 '보건위기 관리 법안'에 대한 위헌 심판에서 '합헌'임을 판결해 발표했다.

프랑스 헌법위원회는 지난 7월 25일 의회를 통과한 '보건위기 관리 법안(Loi relative a la gestion de la crise sanitaire)'에 대한 위헌심판 결과, 8월 5일 '합헌;이라고 판결해 발표했다.

야당측은 이 '보건위기 관리 법안'의 ▲8월부터 보건패스 적용 장소 확대(카페, 레스토랑, 대중교통, 의료시설 등) ▲의료인력 백신접종 의무화 등을 골자로 한 이 법은 의회 통과 직후 LFI, RN 등 야당측에서 위헌심판를 제기했었다.

헌법위원회는 보건패스가 '자유와 보건간 균형적 조정'의 산물이라면서, 상기 법의 핵심 조항들 대부분(보건패스 확대 적용, 의료인력 백신접종 의무화 등)이 합헌임을 인정했다.

다만, ①특정 고용 계약의 조기 종료 및 ②코로나19 양성 확진자의 '자동적인' 격리 의무를 규정하는 조항들은 위헌이라고 판결했다.

위헌인 이유로는 ① 비정규직/임시직(CDD)의 보건패스 미소지시 계약기간 종료 전 해고가 가능하도록 한 규정은 동 사유로 해고가 불가능한 정규직(CDI)과의 차별을 이유로, ② 코로나19 양성 확진자에 대한 10일 격리 의무화 조항은 필요하거나 비례적인 조치가 아니며, 행정적·법적 근거 없는 자유박탈 조치라고 위헌 판결했다.

1, KFL + 태동관.png



한편, 의료시설에서의 보건패스 적용은 "치료를 받는데 장애가 되지 않는 한도 내"에서 적용되어야 하며(방문객, 환자 동행자만 적용 등), 일정 기준하에서(감염 위험의 중대성이 높은 경우 등) 일부 쇼핑센터에서도 적용될 수 있다고 판시했다.

이와같은 헌법위원회의 결정에 따라 일부 조항이 삭제된 법은 8월 9일부터 시행된다.


7월 12일 마크롱 대통령 담화내용(보건패스 확대, 의료인력 백신접종 의무화) 관련, 상·하원 합동위원회를 통해 합의된 '보건위기 관리 법안(Projet de loi relatif a la gestion de la crise sanitaire)'이 7월 25일 의회에서 채택ehls 되었고, 8월 5일에 합헌 판결을 받았다.

유럽 1 딤채냉-한인TV.png


1. 8월부터 보건패스 적용 장소 확대

  - 카페 및 레스토랑(테라스 포함), 비행기, 기차, 장거리 이동 버스, 의료 시설(응급서비스 제외)

  - 쇼핑센터는 제외(단, 쇼핑센터 내 레스토랑은 포함)

  - 다만, 12-17세 대상 보건패스는 9.30 부터 적용



2. 보건패스 제도 운영 기한은 11월15일 까지로 한정

  - 무기한 적용을 배제하고, 연장 필요성을 추후 검토하겠다는 취지



3. 의료인력 백신접종 의무 확인

  - 의료인력 중 백신접종 거부자에 대한 해고는 불가능



4. 관련 제재조치 도입

  - 보건패스 미소지시 벌급 1,500유로, 30일내 3회 이상 적발시 벌금 9,000유로 및 1년형

  - 보건패스 미검사시 독촉 조치, 이후 효과 없을시 7일간 해당 사업장 폐쇄, 45일간 3회 이상 적발시 
    벌금 9,000유로 및 1년형

  - 허위 보건패스 제시시 벌금 135유로, 30일간 3회 이상 적발시 벌금 3,750유로 및 6개월형


프랑스 유로저널 주현수 기자
  eurojournal10@eknews.net

유럽 2 호산물산 & 장남권 마스크.png 유럽 2 YBM & 현대냉동.png 유럽 3 유로저널 각국 단독 홈페이지.png

유로저널광고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7008 프랑스 언택트 산업, COVID시기를 기회로 삼아 성장해 편집부 2021.11.15 182
7007 프랑스의 스타트업, 비대면 분야 성장 지속해 편집부 2021.11.15 185
7006 영국 정부,영불 해협통한 불법 이민자 급증에 프랑스 신랄히 비난 편집부 2021.11.15 157
7005 프랑스 어부들, 영국의 브렉시트 이후 어업권 문제 해결 소극적 ' 실망' 편집부 2021.10.31 250
7004 프랑스, 디지털세 10월 8일부터 소급 철회 편집부 2021.10.31 187
7003 르노, 글로벌 반도체 부족으로 50만대 감산 편집부 2021.10.31 676
7002 프랑스, Covid 건강 패스가 백신 회의론보다 우세해 편집부 2021.10.31 202
7001 프랑스에 입국하려는 한국인을 비롯한 해외 여행객 편집부 2021.08.30 737
7000 프랑스, 9월에 65세 이상에 백신 부스터 캠페인 시작 편집부 2021.08.30 619
6999 대중과 접촉하는 직원에게 건강 진단서 의무화 편집부 2021.08.30 626
6998 프랑스, 빈곤층 청년과 학생 증가로 사회 문제로 제기 편집부 2021.08.30 630
6997 프랑스,입원한 COVID 환자중 약 85%가 예방 비접종자 file 편집부 2021.08.09 756
6996 프랑스, 영국의 '차별'과 '과도한' 검역 결정에 의문 제기 file 편집부 2021.08.09 619
6995 프랑스 영화관, 헬스패스 제정 후 관람객 절반으로 감소 file 편집부 2021.08.09 616
6994 8 월 9 일부터 건강 패스 있어야 각종 지역 입장 가능 (자세한 내용 포함) file 편집부 2021.08.09 660
6993 프랑스 Reunion 섬, 부분적 격리 및 통행금지령 file 편집부 2021.08.09 671
» 프랑스 보건패스 확대 법 위헌 심판 '합헌 결정' file 편집부 2021.08.09 704
6991 프랑스와 영국, 불법 이민 근절위한 새로운 조치 발표(7월28일자) 편집부 2021.08.01 559
6990 프랑스 코비드-19, 델타 변종 네 번째 물결 직면해(7월28일자) 편집부 2021.08.01 557
6989 보건증, 간병인 예방접종 의무화 국회에서 통과해(7월28일자) 편집부 2021.08.01 639
Board Pagination ‹ Prev 1 ...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 372 Next ›
/ 372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연락처 | 회사소개 | 광고문의 | 찾아오시는길 copyright@ EKNews 200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