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ownload putty ssh for windows
   
H O M E
대사관 | 유관기관 | 한인회 | 유학생회 | 기타한인단체 | 한인동포업체 | 주재상사 | 유럽내 추천사이트 | 해외동포 언론사이트  
     

단독 사설
단독 칼럼
단독 인터뷰
독자기고/특별기고
엣세이/여행기/장편소설
 
유럽한인 취재뉴스
유로저널 특집뉴스
취재/독자/동영상
 
한인사회 게시판
정부/대사관 공지
재미있는 유머
 
경제뉴스
국제뉴스
정치뉴스
사회뉴스
기업뉴스
문화뉴스
연예뉴스
건강뉴스
여성뉴스
스포츠뉴스
내고장소식
 
독일뉴스
영국뉴스
베네룩스
프랑스뉴스
유럽뉴스
동유럽뉴스
스칸디나비아
스페인/이탈리아
오스트리아/스위스
그리스/터키/포르투갈
 
유럽각국 전시정보
유럽각국 이민정보
유럽각국 생활정보
유럽각국 교육정보
유럽각국 문화정보
여행기사 정보제공
유럽각국 여행정보
유럽각국 연금제도
유럽각국 세무정보
유럽한인 사회현황
유럽소비자 제품평가
 
공공기관/기업광고
동포업체 및 기타/해외
 
번역/통역, 관광, 가이드
민박, 하숙, 호텔
 

독일, 연봉이 높은 지역과 직업 독일에서 주(州)와 직업별로 연봉의 차이가 큰 것으로 조사됐다. 지난 20일 독일 ...

by admin_2017  /  on Jan 22, 2018 23:50
독일, 연봉이 높은 지역과 직업  

독일에서 주(州)와 직업별로 연봉의 차이가 큰 것으로 조사됐다. 지난 20일 독일 연봉조사 사이트 <Gehalt.de>가 연봉 데이터 75만 848개를 분석해 발표한 자료에 따르면 헤센주, 바덴뷔르템베르크주, 바이에른주에서 노동자의 연봉이 높은 것으로 조사됐다. 반대로 브란덴부르크주, 작센안할트주, 메클렌부르크포어포메른주는 연봉이 낮은 지역으로 꼽혔다. 

기사사진.jpg

독일 주 전체 연봉의 평균을 100%라고 했을 때, 헤센주 112.7%(전년 대비 +2.0%), 바덴뷔르템베르크주 110.0%(+0.6%), 바이에른주 106.4%(+0.3%), 함부르크 106.1%(+0.9%), 노르트라인베스트팔렌주 101.2%(+1.4%)를 나타냈다. 반면 튀링겐주 78.1%(-1.5%), 작센주 76.9%(-1.5%), 브란덴부르크주 76.2%(-1.4%), 작센안할트주 75.4%(-1.4%), 메클렌부르크포어포메른주 73.5%(-1.9%)에 불과했다. 
주목할 만한 것은 통일이 된 지 27년이 지났지만, 최하위에 속한 주들이 모두 재통일 이후 서독에 편입된 신연방주였다는 점, 그리고 헤센주와 메클렌부르크포어포메른주의 평균 연봉이 약 40% 차이가 났다는 점이다. 이와 관련 필립 비어바흐 <Gehalt.de> 매니저는 "신연방주에서 비교적 적은 임금이 지급된 이유는 이곳에 특히 중소기업들이 본사를 두고 있기 때문이다"라고 말했다. <Gehalt.de>는 대기업이 대부분 헤센주와 바이에른주에 몰려들고 있다고 밝혀, 구연방주와 신연방주간의 연봉 격차는 더욱 벌어질 전망이다. 
그리고 연봉이 높은 주도는 슈투트가르트(127.6%), 뮌헨(126.1%), 뒤셀도르프(118.5%), 비스바덴(117.4%), 마인츠(106.8%), 연봉이 낮은 주도는 슈베린(76.1%), 막데부르크(80.7%), 에르푸르트(80.4%), 포츠담(80.6%), 드레스덴(83.1%)으로 조사됐다.  
<Gehalt.de>는 독일 내 연봉이 높은 직업도 발표했다. 자료에 따르면 수석 의사(Oberarzt)의 평균 연봉이 11만 6937유로로 1위를 기록했다. 전문의(Facharzt) 7만 8004유로, 펀드매니저 7만 5793유로로 각각 뒤를 이었다. 기업 재무 매니저가 7만 5420유로로 4위, 키 어카운트 매니저(KAM)는 7만 2609유로로 5위를 기록했다. 연봉이 낮은 직업은 객실 청소부(1만 9373유로), 주방보조원(2만 45유로), 미용사(2만 1408유로), 식당 종업원(2만 2272유로), 콜센터 상담원(2만 4778유로)으로 조사됐다. 

사진 출처: Gehalt.de

독일 유로저널 김신종 기자
eurojournal29@eknews.net

 

 

URL
http://eknews.net/xe/512957
Date (Last Update)
2018/01/22 23:50:08
Read / Vote
1061 / 0
Trackback
http://eknews.net/xe/512957/c4f/trackback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8600 독일 부동산값, 작년한해 더뎌진 오름세 보여 imagefile 2018 / 02 / 19 253
8599 독일 코트부스, 극우주의자 집회 증가 imagefile 2018 / 02 / 13 485
8598 독일인들 2018년에도 소비심리 활짝 imagefile 2018 / 02 / 12 325
8597 이주 여성들, 독일 여성들의 가사부담 줄여 imagefile 2018 / 02 / 12 370
8596 독일, 불법노동 약간 감소 imagefile 2018 / 02 / 12 259
8595 독일인 다수, 아동빈곤 국가가 책임져야 imagefile 2018 / 02 / 12 279
8594 2017년 독일, 수출에서 또다시 새로운 기록 세워 imagefile 2018 / 02 / 12 364
8593 독일 어린이 채널 KIKA, 독일 소녀와 난민 소년의 사랑을 담은 다큐멘터리 논란 imagefile 2018 / 02 / 07 447
8592 독일, 대연정 본협상 중 사민당 지지율 최저 기록 imagefile 2018 / 02 / 07 346
8591 독일, 대연정 협정으로 주민 개인이 얻게되는 금전적 이득(1면) imagefile 2018 / 02 / 05 414
8590 많은 독일인들, 민주주의와 다양성 받아들이기 어려워 imagefile 2018 / 02 / 05 305
8589 독일, 5년후 디지털화로 340만개 일자리 사라질 것 imagefile 2018 / 02 / 05 349
8588 독일, 2025년까지 초등학교 교사 3만 5000명 부족할 것 imagefile 2018 / 02 / 05 371
8587 독일 맥주, 27년전 이래 판매량 가장 적어 imagefile 2018 / 02 / 05 379
» 독일, 연봉이 높은 지역과 직업 imagefile 2018 / 01 / 22 1061
8585 웨스턴 유니온, 사기 피해자들에6억달러 배상 imagefile 2018 / 01 / 22 524
8584 독일의 이주민, 인구증가에 기여(1면) imagefile 2018 / 01 / 22 484
8583 독일, 겉으로 드러나는 이주배경, 차별경험의 근원 imagefile 2018 / 01 / 22 569
8582 독일인, 초콜릿, 젤리 등 단것 위한 지출 한해 평균 172유로 imagefile 2018 / 01 / 22 374
8581 독일 연금공단, 예상외로 높은 적립금으로 놀라 imagefile 2018 / 01 / 22 393
Board Search
4 5 6 7 8 9 10 11 12 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