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ownload putty ssh for windows Untitled Document
   
대사관 | 유관기관 | 한인회 | 유학생회 | 기타한인단체 | 한인동포업체 | 주재상사 | 유럽내 추천사이트 | 해외동포 언론사이트  
     

>

단독 사설
단독 칼럼
단독 인터뷰
독자기고/특별기고
엣세이/여행기/장편소설
 
유럽한인 취재뉴스
유로저널 특집뉴스
취재/독자/동영상
 
한인사회 게시판
정부/대사관 공지
재미있는 유머
 
경제뉴스
국제뉴스
정치뉴스
사회뉴스
기업뉴스
문화뉴스
연예뉴스
건강뉴스
여성뉴스
스포츠뉴스
내고장소식
 
독일뉴스
영국뉴스
베네룩스
프랑스뉴스
유럽뉴스
동유럽뉴스
스칸디나비아
스페인/이탈리아
오스트리아/스위스
그리스/터키/포르투갈
 
유럽각국 전시정보
유럽각국 이민정보
유럽각국 생활정보
유럽각국 교육정보
유럽각국 문화정보
여행기사 정보제공
유럽각국 여행정보
유럽각국 연금제도
유럽각국 세무정보
유럽한인 사회현황
유럽소비자 제품평가
 
공공기관/기업광고
동포업체 및 기타/해외
 
번역/통역, 관광, 가이드
민박, 하숙, 호텔
 

Home

제1회 영국 청소년 꿈 발표 제전 - 꿈을 심으며 꿈을 키우는 영국 청소년 꿈 이야기 해외에 있는 한글학교는 재...

Posted in 영국  /  by eknews  /  on Jul 07, 2015 20:51
제1회 영국 청소년 꿈 발표 제전

꿈을 심으며 꿈을 키우는 영국 청소년 꿈 이야기

해외에 있는 한글학교는 재외동포 2세들에게 한글을 가르치는 일과 동시에 그들에게 한국인의 긍지를 잃지 않고 국제 사회에 걸맞은 글로벌한 인재로 자라나는 데 꿈을 심어주는 역할을 한다. 그런 일환으로 영국 청소년 꿈 발표장을 염원해 왔는데 드디어 영국에서 청소년들이 꿈을 이야기하며 꿈을 키워가는 첫 대회를 열게 되었다. 

나의꿈국제재단(이사장 손창현)은7월 4일 런던한국학교에서 재영한글학교 협의회(회장 이정순)와 함께 제 1회 영국 청소년 꿈 발표 제전을 거행했다.
이번 첫 대회는 영국에 사는 한국인 2세들에게 꿈에 대한 자극을 주고받으며, 국제 사회에 필요한 사람으로 성장해 가는 의미있는 장이었다. 영국 북동부지역에서부터 본머스 지역에 이르기까지 영국 전역에서 예선을 통과한 14명의 청소년들이 본선에 진출해 저마다의 꿈에 대한 자신의 이야기의 한 마당을 펼쳐보였다.


재영한글학교 이정순 협의회장은 "오늘 이 행사를 통해“꿈이 무엇인가”라는 질문에 학생들이 바른 해석을 함으로써 꿈꾸는 학생들로 자라나길" 당부했다.  그리고 이 협의회장은 "대부분 앞으로 자신이 성장해 가져야 할 직업이 곧 꿈이라는 생각을 가지고 있는데, 꿈은 직업으로 실현될 수도 있지만, 어떤 직업을 갖든 세상에서 나는 어떤 사람으로 살아갈 것인가를 더 많이 생각하고 고민하는 학생들이 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나의꿈국제재단 손창현 이사장은 세계 23개국에서 개최되고 있는 이 행사가 영국에서 오늘 ‘1회’ 행사를 개최하게 된 것을 축하하고, "재단이 해외에 있는 차세대를 위한 리더쉽 도모와 그들의 인격을향상시키고, 전통을 중시하게 비전을 심어주어 청소년들의 미래의 꿈을 실현할 수 있게 돕는 여러 행사 중에 ‘꿈 발표 제전’이 영국에서도 잘 정착되기를 바란다"고 축사했다. 정미령 전 옥스포드 교수는 "70년대 10이하의 학생으로 런던한국학교가 시작되었는데, 지금은 이렇게 많은 학생들이 함께 모여 건실한 학교로 발전한 것을 예를 들어 ‘꿈을 꾸고 꿈을 심으면 꿈은 이루어진다’며 꿈을 이루기 위해 노력해야 한다"며 참가자들을 격려했다. 


참가한 14명의 학생들은 자신의 꿈을 키워온 역사, 꿈을 찾아 가는 길, 30년 후의 자신의 모습에 대한 상상, 그 꿈! 놓지 마세요. 꿈은 나를 발전시켜 가요 등의 다양한 꿈의 이야기를 펼쳤다. 심사위원들은 첫 대회였지만, 내용이 수준이 있었다고 평했다. 강순나 교육원장은 심사평에서 “꿈은 마침표가 아니라 진행형이다. 출발하지 않으면 도착하지 못한다”며 이제 출발한, 꿈꾸는 학생들의 꿈이 이루어지는 날에 대한 희망을 심어주었다. 


파키스탄인 아버지인 칸 아스마(런던한국학교)는 "한국어를 배우고 한국 문화를 접하면서 신라 미술품에서 섬세하고 정교한 미를 찾게 되었고, 이를 세계 속에 한국의 아름다움을 알리는 글로벌 문화디자이너에 대한 자신 꿈을 실현시키는데 사용하겠다"는 포부를 잔잔한 목소리로, 그러나 결단력있고 자신감이 넘치게 펼쳐 대상을 수상했다. 최성환(런던한국학교)군은 20 파운드의 지폐를 가지고 나와 " 지폐가 구겨져도 밟혀도 그 지폐의 가치가 변하지 않듯 우리의 꿈도 때로는 포기하고 싶을 때도 있겠지만, 포기해서는 안 되는 가치있는 것이다."고 발표하면서 "여든이 되신 자신의 할아버지도 10년간의 투석 중에도 손주 대학 입학을 직접 오셔서 보시겠다는 꿈은 놓지 않으신다"며, "꿈은 남녀노소 환경불문 나이불문으로 모두에게 주어진 특권이다"고 강조해 금상을 차지했다. 은상에 이동환(북동부 한글학교), 양승혁(본머스앤풀 우리한글학교) 학생이 수상했다. 


심사위원은 강순나 교육원장(위원장), 나의꿈국제재단 손창현 이사장, 유창화 전 재영한글학교 협의회장, 여유미 전 버밍험 교장, 배성은 런던킹스대학 강사가 수고해 주었다.


1003 한인뉴스 1.jpg

Untitled-2.jpg 

이정순 재영한글학교 협의회장(환영사)/ 손창현 나의꿈국제재단 이사장(축사)/정미령 교수(격려사)




Untitled-1.jpg 

대상 칸 아스마



Untitled-3.jpg 

2등 최성환



Untitled-4.jpg 

3등 이동환                                                                       3등 양승혁



Untitled-5.jpg 

Untitled-7.jpg




Untitled-6.jpg 

영국 한글학교 협의회,강순나 교육원장에게 감사패 수여



영국 한글학교 협의회는 이날 2012년 8월에 주영대사관에 부임한 이래 영국과 한국의 교육을 잇는 역할뿐 아니라 교육과 관련된 다양한 업무와 한글학교가 영국에서 잘 정착하는 데 지원을 아끼지 않은 강순나 교육원장에게 감사패를 증정했다.


이번 8월에 임기를 마치고 귀국하는 강 원장은 특히 한글학교가 동포 자녀들에게 우리글에 대한 자부심을 가지게 하는 것에서부터 한국인으로 자긍심을 가지고 국제 사회를 선도하는 인물로 커가는 데 중심 역할을 할 수 있도록 다양한 방법으로 도움을 주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열악한 환경이지만 각 학교들이 학교로서의 제 모습을 갖춰갈 뿐 아니라 내실있는 학교로 성장해 갈 수 있도록 물심양면 도움을 아끼지 않았던 강 원장에게 한글학교 협의회에서는 감사패를 증정함으로써 감사의 마음을 전하게 된 것이다.

<기사 자료 및 사진: 영국한글학교 협회 제공> 



영국 유로저널 김정규 인턴기자
   eurojournal29@eknews.net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공지 유럽전체 재유럽한인 총연합회 전현직 임원,그리고 재유럽 한인 여러분 ! (통합관련 총회 소집 공고) 2011-09-05 79263
공지 유럽전체 유총연 임시총회,통합 정관 부결로 '통합 제동 걸려' imagefile 2011-09-20 84150
공지 유럽전체 재유럽 한인 두 단체에 대한 유총련의 입장(통합 정관 부결 후 정통유총련 입장) file 2011-10-31 75524
공지 유럽전체 '유총련’임시총회(회장 김훈)와 한-벨 110주년 행사에 500여명 몰려 대성황이뤄 imagefile 2011-11-16 91999
공지 유럽전체 유총연 (회장 김훈) , 북한 억류 신숙자씨 모녀 구출 촉구 서명운동 2011-11-23 80938
공지 유럽전체 유총연 대정부 건의문(정통 유총련: 회장 김훈) imagefile 2011-11-23 82628
공지 유럽전체 유럽 한인들을 위한 호소문 (정통 유총련 회장 김훈) imagefile 2011-11-23 75940
공지 유럽전체 존경하는 재 유럽 한인 여러분 ! (정통 유총련 김훈 회장 송년 인사) imagefile 2011-12-07 63554
공지 유럽전체 재유럽 한인 대표 단체 통합을 마치면서(정통 유총련: 회장 김훈) imagefile 2012-02-22 51389
공지 유럽전체 해외 주재 외교관들에 대한 수상에 즈음하여(발행인 칼럼) 2012-06-27 59256
공지 유럽전체 유럽 한인 단체, 명칭들 한인사회에 맞게 정리되어야 2013-03-27 52402
공지 유럽전체 '해외동포언론사협회' 창립대회 개최로 동포언론사 재정립 기회 마련 imagefile 2017-05-11 49552
공지 영국 [유로저널 특별 기획 취재] 시대적,세태적 흐름 반영 못한 한인회, 한인들 참여 저조와 무관심 확대 imagefile 2017-10-11 36004
공지 유럽전체 유총련은 유럽한인들의 대표 단체인가? 아니면 유총련 임원들만의 단체인가? 2018-03-21 28020
공지 유럽전체 해외동포 언론사 발행인들,한국에 모여 첫 국제 포럼 개최해 imagefile 2018-10-20 22806
공지 유럽전체 (사)해외동포언론사협회, 제 1회 해외동포 언론 국제 포럼 성공리에 개최되어 imagefile 2018-10-30 26525
공지 유럽전체 (사)해외동포언론사협회, 철원군 초청 팸투어 통해 홍보에 앞장 서 image 2019-06-07 23183
공지 유럽전체 (사) 해외동포언론사협회, 제2회 국제포럼 깊은 관심 속에 개최 image 2019-06-07 21975
공지 유럽전체 (사)해외동포언론사협회, 제 3회 국제포럼 성황리에 개최해 imagefile 2019-11-06 19462
공지 유럽전체 유로저널이 선정한 2020년 유럽 한인 사회 10 대 뉴스 imagefile 2021-01-06 5391
공지 유럽전체 유로저널 유럽 한인 취재 기사 무단 전재에 대한 경고 2021-06-12 309
4478 베네룩스 한번은 알아 두어야 할 “독도 영유권의 정당성” imagefile 2015 / 08 / 04 4115
4477 독일 청주/함부르크 청소년 환영 오찬 리셉션 imagefile 2015 / 08 / 04 2708
4476 독일 함부르크 한인회 장년부 모임 imagefile 2015 / 08 / 04 2232
4475 유럽전체 유라시아 친선특급 열차 종착역 베를린에서 통일기원행사 개최 imagefile 2015 / 08 / 04 4342
4474 독일 재독대한탁구협회-제96회 전국체전 선수 선발전-항공권 50 % 지원 imagefile 2015 / 08 / 04 3162
4473 독일 재독대한탁구협회 총회-정한규 회장을 다시 추대 imagefile 2015 / 08 / 03 3590
4472 독일 재독대한체육회 임시총회-어떠한 일이 있어도 광복절 행사는 함께 해야 한다. imagefile 2015 / 08 / 03 2638
4471 독일 재독한인총연합회 임원회의, 제70회 광복절 행사준비 및 체육회 탈퇴 공문에 대한 열띤 토론 imagefile 2015 / 07 / 30 2306
4470 독일 파독산업전사 세계총연합회(파세연) 독일지회 2015년 연석회의 imagefile 2015 / 07 / 21 3350
4469 영국 ‘고은과 함께하는 시의 밤’ 성황리 개최 imagefile 2015 / 07 / 19 3083
4468 독일 제17기 민주평통 베를린지회 해외자문위원 위촉장 전수식 개최 imagefile 2015 / 07 / 19 3019
4467 영국 킹스턴, 한국을 환영하다 image 2015 / 07 / 18 3292
4466 영국 재영한인 푸드 페스티발, 모든 것이 하나가 된 대성공적인 축제로 승격해 imagefile 2015 / 07 / 14 3097
4465 독일 Dinslaken 아리랑공원설립추진기념 축하공연 imagefile 2015 / 07 / 14 3399
4464 프랑스 "끝이 아닌 새로운 시작" 파리세종학당 수료식 및 <한마당, 한마음> 잔치 imagefile 2015 / 07 / 14 2539
4463 독일 주함부르크 총영사관 제17기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 자문위원 위촉장 전수식 개최 imagefile 2015 / 07 / 14 3145
4462 영국 피아노 신동 백민정 컨서트, 재영 한인들에게 한 여름 밤의 낭만을 선사해 imagefile 2015 / 07 / 13 2830
4461 베네룩스 인권의 날과 난민의 날은 과연 북한의 인권개선에 도움이 되고있나? imagefile 2015 / 07 / 13 3406
4460 독일 7월의 폭염 속에서도 성황리에 제4회 재독어린이 그림그리기잔치가 열리다. imagefile 2015 / 07 / 11 2186
» 영국 제1회 영국 청소년 꿈 발표 제전 imagefile 2015 / 07 / 07 3177
Board Search
a